• 최종편집 2020-05-27(금)

대한민국 지켜온 '홀리위크' 10주년, "예배만이 살 길이다"

10월 7일부터 13일까지 서울광장 WE-페스티벌 등 일주일간 열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9.18 10:4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홀리위크 10주년.jpg

지난해 서울광장에서 열린 홀리위크 행사 때 참석한 학생들이 함께 기도하는 모습. ©홀리위크 제공

홀리위크2.jpg

한국교회 무명 청년들로 말미암아 시작되어 올해 10주년을 맞이한 홀리위크가 올해도 변함없이 진행된다. ©홀리위크 제공

 

2010년 무명의 청년들로부터 시작된 홀리위크(HOLY WEEK)가 한국 교회의 연합과 부흥 운동을 선도해오며 올해 감격스런 10주년을 맞이하게 되었다.

홀리위크는 매년 가을 ‘민족의 예배를 회복하는 거룩한 주간’을 하나님께 올려 드리며 대한민국을 위해 중보하고, 연합을 잃어버린 한국 교회를 위해 기도하며, 복음을 상실한 다음 세대를 품으며 나가고 있다.

“예배만이 살 길이다!” 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홀리위크는 10월 7일(월) 대전 충남대학교 에서 열리는 <홀리위크 청년컨퍼런스>를 시작으로 8일(화)에는 홍대 레드빅 스페이스에서 <홀리위크 문화사역자 컨퍼런스>가, 10일(목)에는 예광교회 제2성전 그레이스채플에서 <워십얼라이브 청년예배>가, 11일(금)에는 서울충만교회에서 <홀리위크 온세대 금요연합집회>가, 12일(토)에는 신림감리교회에서 <마커스워십과 함께하는 틴즈워십 페스티벌>이 열리게 된다.

홀리위크 마지막 날 10월 13일(주일)에는 시청 앞 서울 광장에서 다양한 예배와 프로그램으로 온 세대가 모이게 된다.

오후 3시부터 <부스 축제>를 통하여 무료먹거리, 기독문화 전시와 홍보, 다양한 나눔행사가 펼쳐진다. 4시부터 시작되는 에서는 청소년 CCM 경연, 워십퍼스와 함께하는 워십 콘서트, 박태남 목사(정릉벧엘교회)와 함께 하는 은혜의 시간이 진행된다.

13일 저녁 6시부터는 우리 모두의 예배의 의미를 담고 있는 이 열리게 된다. 복음이 주제인 PART I 에서는 박동찬 목사(일산광림교회)의 말씀과 김복유의 특별 찬양이 있으며, 거룩이 주제인 PART II 에서는 한기채 목사(중앙성결교회)의 말씀과 가수 배다해의 특별 찬양이 있으며, 부흥이 주제인 PART III에서는 황덕영 목사(새중앙교회)의 말씀과 버스킹예배자 강한별의 특별 찬양이 있다.

한편 홀리위크 준비위는 "모든 연령, 모든 교회를 대상으로 하는 우리 모두의 예배로 대형교회나 큰 단체의 조직으로 움직이는 것이 아니라, 이름 없이 각자의 교회와 사역지에서 헌신하는 무명의 청년들, 하나님의 사람들이 힘을 모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10년 전 거리의 예배로부터 시작하여 해가 거듭할수록 풍성한 간증을 낳는 홀리위크가 10주년을 맞아 국가적 예배를 회복하고 거룩한 대한민국의 초석을 이루기를 기대해 본다"고 전했다.

 

 

 

 

 

 

 

전체댓글 0

  • 1438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한민국 지켜온 '홀리위크' 10주년, "예배만이 살 길이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